봄에는 비비드 컬러 언더웨어로

photo | 기사입력 2013/05/24 [00:41]
패션
생활
봄에는 비비드 컬러 언더웨어로
photo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3/05/24 [00:41]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130523_01_009.jpg


여자의 봄은 언더웨어에서부터 시작된다. 올 봄 색색의 언더웨어는 단순한 보정의 기능을 넘어 섹시함을 강조하는 스타일링 아이템으로의 역할을 톡톡히 할 것으로 기대된다. 어깨 끈을 살짝 드러내는 도발적인 룩에 비비드한 컬러 언더웨어로 섹시함과 발랄함을 동시에 어필해 볼 것을 제안한다.


톡 하면 터질 듯한 형형색색의 팝 컬러의 유행과 함께 언더웨어도 컬러를 입었다. 보기만 해도 기분 좋아지게 만드는 비비드한 컬러의 언더웨어는 긍정적인 마인드를 가지게 하는 효과가 있는데 올 봄에는 네온 빛의 핑크와 라임부터 정열적인 레드와 청명한 그린, 사파이어 등 다채롭게 출시 되어 고르는 재미가 있다. 더불어 날씨가 점차 따뜻해지고 이번 시즌 속이 비치는 시스루 룩이 유행하면서 레이스 톱이나 루즈한 핏의 니트 사이로 언뜻 비치도록 연출하기 좋은 포인트 컬러 언더웨어가 인기를 끌고 있다.


 ‘게스언더웨어’ 마케팅 실에서는 “이전에는 블랙 컬러와 같은 어두운 컬러의 언더웨어만을 시스루 룩 혹은 슬리브리스 티셔츠 등에 매치했다면 올 여름엔 다소 과감하게 비비드한 컬러 언더웨어가 각광받고 있으니 시도해 봐도 좋겠다. 또렷한 컬러가 두드러져 어깨 끈 노출 시에도 속옷처럼 보이지 않는 것이 장점인데 단, 컬러 언더웨어를 고를 때 레이스, 리본 등 장식이 화려하게 더해진 것은 오히려 속옷처럼 보이게 만드니 최대한 심플한 디자인을 선택하는 것이 포인트”라고 전했다.

 


오뉴스 뉴스팀
onokonok@naver.com


사진 : 게스 언더웨어


 

ⓒ 오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O포토] JYJ 김재중, 멋진 거수경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