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성균, '남쪽으로 튀어'서 시골총각 변신

최수영 | 기사입력 2013/02/06 [23:52]
연예뉴스
영화
김성균, '남쪽으로 튀어'서 시골총각 변신
최수영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3/02/06 [23:52]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55555.jpg

 

배우 김성균이 영화 '남쪽으로 튀어'에서 순박한 시골 총각 홍만덕으로 변신했다.


김성균이 맡은 캐릭터 홍만덕은 극 중 김윤석이 고향인 들섬으로 돌아가게 되는 결정적인 계기를 제공하는 역할. 김성균은 혼자서는 지하철 타는 것도 힘든 그야 말로 순진무구한 섬 총각을 연기하며 전작에서 보여준 강한 이미지를 내려놓았다.


첫 작품인 '범죄와의 전쟁'에서 하정우의 오른팔로 미친 존재감을 드러낸 김성균은 데뷔와 동시에 영화계 신인상 6관왕이라는 쾌거를 이루며 평단과 대중들로부터 기대를 한 몸에 받았다.


김성균은 그 기대에 부응하기라도 하듯 케이퍼(범죄)물에서 공포, 코믹, 드라마로 종횡무진 연기 행보를 이어가며 전 장르를 소화할 수 있는 전천후 배우임을 당당히 입증했다. 데뷔 1년 만에 연이어 4작품에 출연하며 연기력은 물론 흥행까지 거침 없는 활약을 보인 그는 앞으로 줄줄이 개봉을 앞두고 있는 영화 '용의자', '은밀하게 위대하게', '화이' 등을 통해 배우로서 더욱 다양한 매력을 보여줄 예정이다.


김성균은 어느새 하나의 튼튼한 나무로 영화계라는 숲에 뿌리를 내리며 배우로서 누구보다 눈에 띄는 성장을 거듭하고 있다. 앞으로 그가 보여줄 활약이 충무로에 얼마나 신선한 바람을 불고 올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순박한 시골청년으로 변신한 김성균의 영화 '남쪽으로 튀어'는 2월6일 개봉해 관객몰이에 나선다. (사진출처: 판타지오)


오뉴스 뉴스팀
onokonok@naver.com

ⓒ 오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O포토] 위키미키 도연, 엄청나게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