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종상영화제, 송강호-이병헌-설경구-조인성-손예진 등 적극 참여 오늘(25일) 막 올린다

최성욱 기자 | 기사입력 2017/10/25 [09:38]
연예뉴스
영화
대종상영화제, 송강호-이병헌-설경구-조인성-손예진 등 적극 참여 오늘(25일) 막 올린다
최성욱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7/10/25 [09:38]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사진 제공 : 호두앤유엔터테인먼트, BH엔터테인먼트, 씨제스엔터테인먼트, 아이오케이컴퍼니, 엠에스팀엔터테인먼트]

 

[오뉴스 최성욱 기자]
제54회 대종상영화제에 수많은 배우들이 참석해 리부트된 영화제 살리기에 동참한다.

 

오늘(25일) 오후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제54회 대종상영화제가 열리며, TV조선을 통해 생방송된다.

배우 송강호와 이병헌, 설경구, 조인성, 손예진 등 다양한 배우들이 참석해 자리를 빛낼 예정이다. 김사랑 또한 시상에 참여한다. 이는 달라진 대종상영화제 살리기에 배우들까지 적극적으로 나선 것.

대종상영화제는 올해부터 새로운 조직과 심사방식, 진행방향 등 리부트 프로젝트를 선언한 바 있다. 대종상영화제 조직위원회(조직위원장 김구회) 측은 "더욱 더 투명하고 풍성한 대종상영화제를 만들 수 있는 초석이 마련되어 앞으로 변화될 대종상영화제를 기대해달라"고 말했다.

 

대종상영화제는 운영방향과 심사방식, 조직위 내 TF팀(가칭) 구성 등 변혁의 중심에 선 영화제의 새로운 진행에 만전을 기했고, (사 )한국연예매니저먼트협회를 비롯한 (사)한국상영발전협회와 한국영화상영관협회, 인터넷기자협회 등 다양한 협회가 적극 동참해 많이 변화된 그리고 앞으로도 더욱 더 변화될 대종상영화제를 예고했다.

 

대중과 업계의 관심 속에 순조롭게 막을 올릴 대종상영화제는 오늘 오후 레드카펫을 시작으로 본식이 이어진다.

 

최성욱 기자 schonchoi@

ⓒ 오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O포토] 김보경, 언제들어도 명품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