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인즈(RAINZ), 대학로-명동 달군 버스킹 대성공 "팬들 응원 감동이었다"

최성욱 기자 | 기사입력 2017/09/26 [08:34]
연예뉴스
음악
레인즈(RAINZ), 대학로-명동 달군 버스킹 대성공 "팬들 응원 감동이었다"
최성욱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7/09/26 [08:34]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사진제공 = 프로젝트 레인즈

 

[오뉴스 최성욱 기자] 레인즈(RAINZ)가 깜짝 버스킹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레인즈는 지난 23일 오후 3시 30분 대학로, 7시 명동에서 깜짝 버스킹으로 팬들과 가까이에서 만났다.

이날 레인즈는 무대에서 멤버별 개인기를 선보이는가 하면, 추첨을 통한 폴라로이드 기념사진 촬영 등 팬들을 위한 이벤트를 진행했다. 또 '프로듀스 101 시즌2' 주제곡 '나야 나'를 시작으로 드라마 '병원선' OST 'let it go, let it be'를 부르며 팬들의 환호를 받았다.

버스킹이 끝난 후 레인즈는 네이버 V앱을 통해 "슬로건을 하나씩 가져와서 응원해주는 것도 너무 감동이었다. 시간 내주신 팬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감사 인사도 전했다.

데뷔를 앞두고 팬들과 꾸준하게 소통하고 있는 레인즈. 레인즈는 오는 10월 데뷔를 앞두고 있고 김성리와 변현민, 서성혁, 이기원, 장대현, 주원탁, 홍은기로 이루어진 그룹이다. 팬들이 지어준 이름에 '황홀한 영감, 기쁨의 기운을 주는 소년들(Rapturously inspiriting boyz)'이란 의미까지 더했다. 

데뷔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는 레인즈는 10월 12일 미니앨범으로 본격 데뷔한다.

 

최성욱 기자 schonchoi@naver.com

ⓒ 오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O포토] 김아중, 머플러는 걸칠뿐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