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마무(MAMAMOO), 지난 6일~8일까지 진행한 첫 日 프로모션 성황리에 마치다

이상철 기자 | 기사입력 2017/01/09 [09:44]
연예뉴스
음악
마마무(MAMAMOO), 지난 6일~8일까지 진행한 첫 日 프로모션 성황리에 마치다
이상철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7/01/09 [09:44]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걸그룹 마마무     © 이상철 기자

 

[오뉴스 이상철 기자] 걸그룹 마마무가 데뷔 첫 일본 프로모션을 성황리에 마쳤다.

 

마마무는 지난 6일~8일까지 3일간 일본 도쿄를 방문해 쇼케이스를 비롯한 팬사인회, 악수회, 미니 토크&라이브, 사진 촬영회, 주요 매체와의 인터뷰 등 바쁜 일정을 소화하며 일본 내 공식 프로모션에서 뜨거운 반응을 이끌어 냈다.

 

또한, 마마무는 7일 도쿄 시나가와 인터시티홀에서 첫 쇼케이스를 개최했고 이날 쇼케이스에서 마마무는 '데칼코마니'를 비롯한 '넌 is 뭔들', 'I miss you', '피아노맨', '1cm의 자존심', '음오아예' 등 히트곡으로 화려한 무대를 선보였다.

 

마마무 특유의 독보적인 퍼포먼스와 폭발적인 가창력으로 현지 팬들을 사로잡으며 매력 어필에 성공한 가운데 마마무는 '넌 is 뭔들', '음오아예'의 애드리브를 일본어로 하는 센스를 발휘해 팬들의 큰 호응을 이끌어냈다.

 

더욱이 마마무의 쇼케이스 현장을 찾은 일본 현지 음반 레이블 담당자들도 마마무의 무대에 극찬을 아끼지 않았으며, 마마무의 일본 진출에 가능성과 경쟁력을 크게 평가했다는 후문이다.

 

특히, 마마무는 일본 최대 음반 매장 타워레코드에서 네 번째 미니앨범 'Memroy'가 일간 종합 앨범 판매량 1위에 오르는 기염을 토했다.

 

이처럼 마마무는 데뷔 후 첫 일본 프로모션에도 불구하고 현지 팬들의 뜨거운 반응 속에 일본 내 높아진 인기를 실감케 했고 더욱이 '걸크러쉬' 대표주자답게 일본에서도 여성팬들의 뜨거운 지지와 함께 폭넓은 연령층으로부터 관심을 받으며 2박 3일간의 일본 프로모션을 성황리에 마무리했다.

 

한편, 걸그룹 마마무는 지난해 11월 발표한 '데칼코마니'가 발매 9주가 지난 지금까지 음원차트 10위권을 유지하며 꾸준하게 인기를 얻고 있다. [사진제공: RBW]

 

<오뉴스 이상철 기자> 보도자료 및 취재요청 ohnews_sj@naver.com

ⓒ 오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O포토] JYJ 김재중, 멋진 거수경례
광고
광고